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즐겨찾기추가

통합검색  

   
크리스찬타임스 - 세계 최대규모 중국군‘마마보이’로 전력 약화

세계소식
Home > 뉴스 > 세계소식
   
세계 최대 규모의 중국 인민해방군이 ‘마마보이’로 전력이 크게 약화했다는 분석이 나왔다.
미국 싱크탱크인 랜드(RAND) 연구소가 최근 발간한 ‘중국 인민해방군의 불완전한 변화’보고서는 “중국에서 30년간 계속된 ‘1자녀 정책’ 탓에 인민해방군에는 부모가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정도로 애지중지하며 과보호한 청년들이 몰려들었으며, 이런 현실을 중국 정부도 잘 알고 있다”고 지적했다.

1자녀 정책 때문에 군에 지원한 청년 대부분이 군대가 요구하는 강인함, 엄격함과는 거리가 먼 ‘마마보이’이라는 얘기다. 실제로 중국 인민해방군이 발간한 간행물에도 입대한 청년의 절반가량이 (훈련 중에) 눈물을 흘리거나, 탈락하기를 희망하고 있다는 분석이 실렸다고 미국의 일간 뉴욕타임스는 18일(현지시간) 전했다.

아울러 훈련을 받다 여자친구에게 휴대전화로 문자를 보내는 등 복무 수칙을 위반하는 병사도 허다한 실정이다. 전체 인민해방군 병력의 70% 정도는 ‘1자녀 가구’ 출신이며, 이들은 전투병력의 80%를 점하는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다만, 랜드 연구소는 “이는 분명한 전력 약화에 해당하지만, 실제 전력을 얼마나 떨어뜨리는지를 파악하는 것은 쉽지 않다”고 지적했다. 인민해방군의 급여가 민간 부문에 비해 턱없이 낮은 것도 전력을 약화시키는 문제점으로 지적됐다. 급여가 월 160달러(18만 원가량)에서 시작되기 때문에 청년들이 입대를 선호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최고사령관인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도 지난달 인민해방군이 평시를 거치면서 강인한 군대로 거듭나지 못했다고 우려했다. 시 주석은 “강력한 군대는 반드시 강력한 힘을 갖춰야 한다. 군인은 반드시 담대함과 용기를 가져야 한다”고 지적했다. 앞서, 시 주석은 지난해 12월 중국내 부패 척결을 강조하며 “군인은 현재 자신이 받는 급여에 맞춰 사는 방법을 배워야 한다”고 촉구하기도 했다. 인민해방군의 222만 명 정도로 전 세계에서 가장 많다. 중국의 연간 국방비는 1천700억 달러(187조 원)로 미국에 이어 두 번째다.

인민해방군은 1979년 중국-베트남 전쟁 이후 전쟁을 치른 적이 없다. 중-베트남 전쟁 당시에도 그 전력은 보잘 것 없었다. 중국은 베트남의 캄보디아 침공에 반발해 1979년 2월 약 60만 명의 병력을 동원해 베트남을 공격했지만 약 1개월 만에 철수했다.
 
연합뉴스

  0
3590
102 북한 고립 심화 “중국국제항공 평양 노선 운항 중단 ” 2017-11-22
101 한국을 노리는 이슬람을 알자! 2016-08-11
100 저명한 설교학자 프레드 크래독 별세 <권위 없는 자처럼> 통해 귀납적 설교 주.. 2015-03-19
99 세이연 4차 총회, 시드니순복음교회서 개최 2015-03-04
98 세계 최대규모 중국군‘마마보이’로 전력 약화 2015-02-23
97 캄보디아 여성 지도자 세미나 열려 2015-02-16
96 ‘아직은 생소하지만’…장래성 있는 5대 직종 시사주간지 타임 소개 2015-01-21
95 토요타·니콘·도시바 일제강점기 한국인 강제 징용 2015-01-06
94 지금 중동은... 2015-01-06
93 IS, 2억원 들여 제작한 집단 참수 영상‘충격’ 2014-12-13
92 성경, 2천5백여 언어로 번역, 아직 성경 없는 종족 많다 2014-11-15
91 무슬림들, 미 국립성당서 역사상 첫 기도회 열어 2014-11-15
90 일본공산당 위원장“정부, 군 위안부 공식사죄해야” 2014-10-31
89 중국인이 뽑은 한국 명품은…신라면과 '별그대' 2014-10-28
88 미 치안판사, 동성결혼식 집행거부로 실직위기 2014-10-28
87 10대들의 라이프 SNS는 '인스타그램' 2014-10-28
86 IS 죽음 위협 앞에서도 이라크 기독인들 굳건히 믿음 지켜 2014-10-13
85 레즈비언 커플 결혼 케이크 주문 거부, 15만 불 벌금폭탄 맞아 2014-10-13
84 일본서도 IS 가담 자국민 적발 2014-10-13
83 두 눈 강제 적출 당한 중국 소년 그 후 1년… 2014-08-08
82 이슬람 극단주의, 기독교인 집에 N 표시 탄압 2014-08-03
81 고노 “아베 정권 역사 수정주의가 쓸데없는 알력 초래” 2014-07-19
80 中, 기독교 탄압 노골적… 유교·불교는 장려 2014-07-13
79 중국 사이비 집단 활동, 말세론으로 사회불만 세력 흡수 2014-06-11
78 90세 2차 대전 참전용사“성경이 내 목숨 구해”간증 2014-06-05
77 중국 당국, 교인들 반대 불구 4천석 교회 건물 폭파 2014-05-09
76 중국 크리스천들, 인간 방패로 교회철거 위협에 맞섰다 2014-04-17
75 “십계명 기념비 지켜라” 아이다호 소도시 주민 500여 명 서명운동 2014-04-02
74 아랍 3개국, 헐리웃 영화 ‘노아’ 상영금지 결정 2014-03-13
73 존 파이퍼 목사, 조용기 목사 유죄 판결 관련 언급 2014-03-10
72 존 파이퍼 목사 “곧 수간도 동성애처럼 보편화될 것” 2014-03-10
71 전 세계 여성들, 올해는 이집트 위해 기도한다 2014-03-10
70 우간다 대통령, 동성애 형사처벌 확대법 승인 2014-03-10
69 신용카드 사용자의 90%는 청구서 안본다 2014-03-07
68 나이지리아 기독교 마을, 과격 이슬람 습격 100여명 학살 2014-03-07
123

<인터넷크리스찬타임스 후원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