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즐겨찾기추가

통합검색  

   
크리스찬타임스 - 한국 2~30대 종교를 떠났다 종교 믿는 수치 급감

한국소식
Home > 뉴스 > 한국소식
   
한국 2~30대 종교를 떠났다 종교 믿는 수치 급감
기사입력시간 : [2015-02-02 02:15]
  
20대와 30대 청년층이 종교에서 멀어진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갤럽에서 1984년부터 2014년까지 30년간 한국인들의 종교와 종교 의식 변화를 비교한 ‘한국인의 종교 실태’ 조사 결과를 28일 발표했다.

이 조사 결과에 따르면 20대와 30대 청년층이 종교를 믿는 수치가 급감했다. 10년 전 20대는 45%가 종교를 믿었지만 현재는 31%로 14%포인트 감소했다. 30대 역시 49%였던 것이 현재는 38%로 11%포인트 줄어 들었다.

이번 조사는 2014년 4월 17일부터 5월 2일까지 제주를 제외한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500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신뢰수준 95%).

비종교인(742명)은 현재 종교를 믿지 않는 가장 큰 이유로 45%가 ‘관심이 없어서’라고 답했고, 그 다음은 ‘종교에 대한 불신과 실망’(19%), ‘정신적, 시간적 여유가 없어서’(18%), ‘내 자신을 믿기 때문’(15%) 순이었다.

한국갤럽은 “2030 세대의 탈(脫)종교 현상은 종교 인구의 고령화, 더 나아가 향후 10년, 20년 장기적인 종교 인구 감소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2014년 현재 종교 분포는 불교 22%, 기독교(개신교) 21%, 천주교 7% 순이었다. 불교와 개신교는 수치상으로는 큰 사이는 없었다. 하지만 3대 종교 중 비종교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종교는 ‘불교’였고, 가장 선호하지 않는 종교는 ‘기독교’였다. 2004년 조사에서는 불교 37%, 천주교 17%, 기독교 12%였고, 2014년에는 불교 25%, 천주교 18%, 기독교 10%였다.

한국갤럽은 1984년 최초로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한 종교 관련 조사를 시작한 후, 1989년과 1997년, 2004년과 2014년 비교 조사를 각각 실시했다. 한국갤럽은 이후 ‘종교 의식’과 ‘종교단체와 종교인에 대한 인식’ 조사 결과를 각각 발표할 예정이다.

뉴스미션

  0
3590
560 한국교회 7개 교단, 이단ㆍ사이비 공동 대응 나선다 2015-03-04
559 “교황급 담임목회자의 독재, 교인들 우민화시켜” 2015-02-27
558 1984∼2014 종교의식 변화 조사 2015-02-18
557 연신원 100주년기념 진리와자유 포럼 개최 2015-02-18
556 예장고신, 교단 헌법해설서 완간 2015-02-16
555 1년에 수천만 원씩 옷 사는‘VIP 목사’논란 2015-02-09
554 작년 한 해동안‘ 가장 많이 부른 찬송가‘성도여 다 함께’… 한번도 부르지 .. 2015-02-09
553 한국 2~30대 종교를 떠났다 종교 믿는 수치 급감 2015-02-02
552 이명박 전 대통령, 회고록서 2015-02-02
551 초교파 청소년 수련회 개최 “서로 사랑하며 살아가라” 2015-01-30
550 "먼저 말씀으로 구원의 확신을 전하라" 2015-01-30
549 ‘좋은 교회’의 기준은? 2015-01-30
548 중국 스마트폰, 삼성 안방 넘본다 2015-01-28
547 ‘IS 조직원 모집 게시물’29건 접속 차단 2015-01-25
546 파송 선교사와 소통위한 인터넷 사이트 개설 2015-01-22
545 한국선교사 170개국 26,677명 파송 2015-01-11
544 북한, 13년 연속 최악의 기독교 박해국 2015-01-11
543 ‘1월 1월 종교인 과세 시행’ 2015-01-06
542 작은교회 살리기 10년… 2015-01-06
541 기윤실 간사들 선정‘2014 기독교윤리 10대 뉴스’ 2015-01-06
540 문화선교연구원, 올 10대 이슈 선정 2015-01-06
539 에어아시아, 한국인 탑승자는 박성범 선교사 가족 2015-01-06
538 손봉호 교수 "약자에 도움 못줘... 참 죄송한 한 해였다" 2015-01-04
537 입원이 허사가 아니었다 2015-01-04
536 한국 교회의 국가적 위기, 교회의 기회로 2014-12-12
535 한 동성애자의 고백 2014-12-08
534 최근 10년간 부흥한 교회들 성장요인… 2014-12-08
533 감리회, 신천지 포함 9개 종파 이단 결의 2014-11-08
532 “전도 축제 참석시 일당 3만원” 구인 광고…‘이래도 되나’ 2014-10-28
531 가장 영향력있는 종교분야 리더 1위에 이찬수 목사…시사저널, 설문조사 결과 2014-10-28
530 전병욱 목사 성추행 혐의 재판국 구성키로 2014-10-21
529 ‘나쁜 교회 VS 착한 이단’ 어디를 택할 것인가? 2014-10-21
528 필립 얀시 "한국교회 남은 소망 하나" 2014-10-21
527 교회 내 ‘성도의 이혼’ 어떻게 해석해야 할까? 2014-10-17
526 정통교회 신자들, 왜 신천지로 가나? 2014-10-10
12345678910,,,16

<인터넷크리스찬타임스 후원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