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즐겨찾기추가

통합검색  

   
크리스찬타임스 - 흑인 및 타민족 커뮤니티의 지도자와 대표들, 조속한 이민정책의 통과 촉구

뉴스 전체보기
Home > 뉴스 > 뉴스 전체보기
   
흑인 및 타민족 커뮤니티의 지도자와 대표들, 조속한 이민정책의 통과 촉구
기사입력시간 : [2017-12-05 17:55]

150여명에 이르는 흑인 및 아시아 태평양계 커뮤니티의 지도자와 대표들이 워싱턴 DC에 모여 조속한 이민정책의 통과를 촉구했다. 이민정책 관련한 토론에서 종종 다루어지지 않는 흑인과 아태계 이민자 그룹은 힘을 모아 클린 드림법안의 통과와 임시 보호신분 혜택자들을 위한 영구적인 해결안을 요구하고자 하는 것이다.
언다큐블랙(UndocuBlack)과 아시아 태평양계 이민권익 조직단(AAPI Immigrant Rights Organizing Table)이 이끄는 이 날 행사는 당 원내총무인 스테니 호이어(민주당- 메릴랜드), 연방하원 의원 주디 추 (민주당- 캘리포니아), 잰 슈카우스키(민주당-일리노이), 카렌 배스(민주당-캘리포니아) 등이 참여하는 기자회견으로 시작된다.
이날 다루어진 핵심적인 요구사항은 현 임시보호신분 정책의 변경은 불가하며, 입법안이 통과될때까지 신분 취소는 안된다는 것과 임시보호신분 혜택자들이 바라는 최선의 영구적 해결안은 출신국에 관계없이 영구적인 보호신분을 부여하는 것이며, 여기에는 2017년에신분이 취소된 라이베리아, 기니, 시에라 레온, 수단, 니카라구아 및 하이티 출신의 난민들이 포함된다. 클린 드림법안은 단속을 강화하는 것이 아니라 시민권 취득을 위한 길을 마련해 주는데 중심을 두어야 할 것등이다.
아태계 법률진흥협회의 앤쏘니 넝씨는 “의회가 책임을 유기하는 매 하루하루마다, 더 많은 서류미비 청소년들이 강제추방의 위기에 처하고 있으며 가족과 스스로를 부양할 능력을 상실한다. 이에 관한 의회의 무관심은 비난받아 마땅하다. 의회는 연말까지 클린 드림법안을 꼭 통과시켜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류미비자로서 유색인종 여성으로써, 추방유예 프로그램 혜택자로서 저는 클린 드림 법안의 통과가 1100만의 미래를 결정지으리라고감히 말씀드린다. 이 법안은 진정한 미국의 가치에 관한 것이며, 미국 역사, 인류애, 정의를 구현하는 것”이라고 전국 아태계 여성 포럼을 대표해서 기자회견에 참석한 앤지 김씨가 밝혔다.
기자회견이 끝난 후, 참가자들은 드리머들과 임시보호신분 혜택자들을 지지하여 40만명이 서명한 CREDO 청원서를 연방상원 여당대표인 미치 맥코넬(공화당-켄터키), 하원의장 폴 라이언(공화당-위스콘신), 연방상원 척 슈머(민주당-뉴욕)과 야당대표 낸시 펠로시(민주당-캘리포니아)의 사무실에 전달했다.  
참가자들은 드림법안을 통과시키기 위한 여러 노력에 힘을 보태면서 동시에 내년부터 4개국 출신의 난민들에게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임시보호신분 취소에 대한 여론을 환기하고 이에 대한 영구적인 해결책을 마련하도록 촉구했다. 국토방위부 장관으로 내정된 크리스틴닐슨은 아직 이 프로그램의 지속여부에 대한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임시보호신분을 취소하겠다는 트럼프 행정부의 결정은 10개국 출신의 수단, 남수단, 하이티, 소말리아, 예멘, 엘 살바도르, 혼두라스,니카라구아 등 흑인이 대다수를 차지하는 국가들이다.
 
기사제공: NAKASEC (미주한인봉사교육단체협의회)


  0
3590
13542 “붉은 복음주의”와 “푸른 복음주의”가 있다 2018-04-19
13541 교인들이 기부를 고려할 때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은 ‘개인적인 관계’ 2018-04-19
13540 김삼환 목사 “한국교회 문제 중 하나가‘세습’” 2018-04-19
13539 밀알선교단 ‘장애인의 날 기념예배’ 2018-04-19
13538 미주한반도평화통일재단 출범식 2018-04-19
13537 한인회 장학위원 선임 2018-04-19
13536 제3회 침신미주동문대회 2018-04-19
13535 “비영리단체 사역수료증과정” 온라인 수료증 과정 개설 2018-04-19
13534 세월호 4주기 기억예배 안산 화랑유원지에서 드려져 2018-04-18
13533 지역 교계 청평교회에서 이단대책 세미나·걷기대회 2018-04-18
13532 기감 86회 전국대회 하늘문교회서 열려 2018-04-18
13531 고 정인수목사 2주기 추모예배 2018-04-17
13530 한미여성회 미주연합회 "리더십 컨퍼런스' 2018-04-17
13529 애틀랜타섬기는교회 임직감사예배 2018-04-17
13528 비전교회 장로 취임식 2018-04-17
13527 <극동방송 기사제휴> 한국교계 단신 2018-04-16
13526 미국장로교회 한인교회 학원도시 목회자 컨퍼런스 열려 2018-04-16
13525 비전교회 신앙사경회 2018-04-16
13524 아틀란타 한인교회 임직예배 2018-04-16
13523 크리스찬타임스 한국후원회 임원단 초청 극동방송 용인지회 공동예배 2018-04-16
13522 글로리아 합창단, 제1회 정기연주회 2018-04-15
13521 린치버그에서도 총기와 인종주의 반대하는 기독교 집회 열렸다 2018-04-12
13520 빌 하이벌스 목사, 성적 부적절한 행동 논란으로 사임밝혀 2018-04-12
13519 예수교장로회 국제총연합회 제15회 총회 2018-04-12
13518 IS “러시아 월드컵 때 테러하겠다” 협박 메시지 유포 2018-04-12
13517 애틀랜타 벧엘교회 이혜진 목사,‘창세기 아침묵상집’펴내 2018-04-12
13516 당신의 교회에서는 마지막으로 교인을 공식적으로 치리한 때가 언제인가? 2018-04-12
13515 김영준 총영사 취임 100일 인사 기자간담회 가져 2018-04-12
13514 K-Pop 월드페스티벌 미동남부 지역 예선전 개최 및 참가신청 안내 2018-04-12
13513 도봉 서찬기 선생 초청 전통 생활자기 애틀랜타 한국교육원에서 전시회 2018-04-12
13512 남북 정상회담 앞두고 평화 간구 예배 2018-04-11
13511 선교사 애환 나누는 우물가 같은 자리 올해로 네 번째 맞은 ‘엠프렌즈 데이’ 2018-04-11
13510 세계문화유산 등재추진 포럼 2018-04-11
13509 뉴저지 참빛교회, 연합시니어 행복대학 참관 2018-04-11
13508 민경설 목사 초청, 전도동력 세미나 열려 2018-04-11
12345678910,,,387

<인터넷크리스찬타임스 후원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