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즐겨찾기추가

통합검색  

   
크리스찬타임스 - 중국, 한국산 식품·화장품 또 대거 수입불허

뉴스 전체보기
Home > 뉴스 > 뉴스 전체보기
   
중국, 한국산 식품·화장품 또 대거 수입불허
기사입력시간 : [2017-08-31 18:22]


롯데를 비롯해 한국 업체들에 대한 중국의 보복이 줄어들지 않아 
중국에 진출한 한국 기업들의 피해는 갈수록 커지고 있다.

한국과 중국이 주한미군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 문제로 갈등을 빚는 가운데 롯데 초콜릿 등 한국산 식품과 화장품이 중국 법규 위반으로 또다시 대거 수입 불허된 것으로 확인됐다. 
3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중국 질량감독검험검역총국(질검총국)이 ‘2017년 6월 불합격 수입 화장품·식품 명단’을 발표했는데 수입 허가를 받지 못한 773개 품목 중 48개가 한국산이었다. 해당 한국산 화장품이 35kg, 식품이 34t에 달하며 질검총국이 불합격 처리한 전체 수입 식품·화장품 물량의 6.2%를 차지했다. 품목 개수로만 보면 불합격한 한국산 식품·화장품은 48개로 미국(220개), 일본(70개), 대만(68개), 호주(51개) 다음으로 많았다.
이번 불합격 한국산 식품 중 눈에 띄는 품목은 롯데의 초콜릿과 사탕으로 총 8t 분량이 불합격 처리됐다. 롯데 초콜릿은 라벨 불량, 사탕은 식품 첨가제를 초과했다는 이유로 통관을 허락받지 못했다. 이외에 A사의 ‘라면’, B사의 ‘통조림’, C사의 ‘김’ 등도 식품 첨가제 초과나 합격 증명서 미비 등으로 중국에 수출했다가 적발됐다. 업계 관계자는 “중국의 최근 통관 조사 강화에 따른 조치로 보인다”면서 “사드와 연관 짓기는 어려워 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나 지난 3월부터 사드 갈등이 본격화되는 가운데 사드 부지를 제공한 롯데를 비롯해 한국 업체들에 대한 중국의 보복이 줄어들지 않아 중국에 진출한 한국 기업들의 피해는 갈수록 커지고 있다. 롯데의 경우 사드 보복으로 중국 내 롯데마트의 영업정지가 6개월째 풀리지 않은 가운데 롯데마트의 일부 발전기가 에너지 과다 사용을 이유로 몰수당해 경매 처분을 받았다.
베이징시 국가발전개혁위원회(발개위)는 롯데마트 주셴차오점과 양차오점에 대한 점검 결과, 발전기 23대와 변압기 4대의 에너지 사용이 과도하다며 사용 금지 명령을 내린 뒤 최근 발전기와 변압기를 회수했다.
롯데의 경우 지난 3월 이래 총 112곳에 달하는 롯데마트(롯데슈퍼 포함)의 중국 점포 중 87곳이 사실상 영업을 중단한 상태이다. 중국 내 롯데슈퍼는 13곳 모두 문을 열고 있으나 롯데 불매 운동 등의 여파로 고객이 줄었다. 중국 내 호텔사업 4건 중 랴오닝(遼寧)성 선양(瀋陽)과 쓰촨(四川)성 청두(成都)의 호텔 건설공사도 중단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기아차는 사드 여파가 겹치면서 올해 상반기 중국에서 43만947대를 팔면서 판매가 반 토막 난데 이어 합작사와 갈등으로 납품 협력업체들이 반발하면서 공장 가동이 일시 멈추는 등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아울러 중국 정부는 지난 달에도 한국산 배터리를 장착한 전기차를 보조금 지급 대상에서 제외했다. 삼성SDI, LG화학 등 한국산 배터리가 탑재된 차량은 지난해 12월 29일 이후 보조금 명단에서 제외된 바 있다.

연합뉴스


  0
3590
13135 2017 기독교 한인세계선교협의회(KWMC) 제30차 전국연차총회 2017-11-19
13134 무디성경학교, 두 곳 캠퍼스 폐쇄 2017-11-16
13133 워싱턴 성서박물관 이번 주말 개관 2017-11-16
13132 ‘미국인 64% 대마초 오락용 합법화 지지’ 2017-11-16
13131 중국 ‘개신교신자’ 당적 박탈·엄중경고, 종교단속 강화 2017-11-16
13130 한국 ‘다문화 결혼’아내, 베트남 출신이 제일 많아 2017-11-16
13129 <기사제보> 애틀랜타도 이단의 안전지대 아니다! 2017-11-16
13128 조지아주한인침례교회협의회, 제28차 정기총회 개최 2017-11-15
13127 구세군자선냄비, 성탄시즌 이웃과 함께 사랑을! 2017-11-15
13126 마틴루터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음악회 열어 2017-11-15
13125 미 국민 44% “성(性) 변경은 언제나 가능해” 2017-11-15
13124 이광영 목사 제8회기 대필라델피아 한인원로목사회장 선출 2017-11-15
13123 이재철 목사 제39회기 대필라델피아 한인목사회장 선출 2017-11-15
13122 성경적 개인 부채 해결법 ‘면제년’ vs ‘무이자 대출’ 2017-11-15
13121 그레이스벧엘교회, 통합감사예배 2017-11-15
13120 당국 “종교인 과세, 시범시행처럼 처벌 않도록 노력” 2017-11-15
13119 기독교인 이영표, 명성교회 세습논란에 “한국교회의 부끄러운 모습” 2017-11-15
13118 제12회 한글 올림피아드 2017-11-13
13117 왜, 총기 난사사건은 교회를 두렵게 하지 못하는가? 2017-11-09
13116 버지니아 주지사 후보 에드 길레스피, 패배 승복 연설에서 로마서 인용 2017-11-09
13115 소형 교회를 찾고 있다면… 체크해야 할 7가지 2017-11-09
13114 언더우드가 기념관, 화재 후 11개월만에 복원 공사 시작 2017-11-09
13113 트럼프 “가장 큰 위협은 북한…비핵화에 중국 역할해야” 2017-11-09
13112 주심교회 성전이전 감사 및 임직예배 드려 2017-11-08
13111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설교 페스티벌> 박동진 신학생 우수상 차치 2017-11-08
13110 "전능신교의 교묘한 난민신청 거절해 주십시오" 2017-11-08
13109 지구촌영혼사랑교회 부흥집회 2017-11-08
13108 애틀랜타 맨즈앙상블 ‘가곡과 아리아의 밤’ 2017-11-08
13107 <극동방송 기사제휴> 한국교계 단신 2017-11-08
13106 베다니장로교회 창립36주년 선교부흥회 2017-11-08
13105 아틀란타 벧엘교회 창립2주년 감사예배 드려 2017-11-08
13104 새날장로교회, 할로윈에 맞선 홀리윈 데이 열어 2017-11-06
13103 박완규와 함께 한 밀알의 밤 '행복' 2017-11-06
13102 제일장로교회 창립41주년 찬양축제 2017-11-05
13101 아틀란타 한인교회 이웃초청 주일 2017-11-05
12345678910,,,376

<인터넷크리스찬타임스 후원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