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즐겨찾기추가

통합검색  

   
크리스찬타임스 - 샬롯한인장로교회, 창립 40주년 감사, 임직식 및 나성균 담임목사 성역 40주년 축하예배

뉴스 전체보기
Home > 뉴스 > 뉴스 전체보기
   
샬롯한인장로교회, 창립 40주년 감사, 임직식 및 나성균 담임목사 성역 40주년 축하예배
기사입력시간 : [2017-08-28 17:31]
장로임직에 전승현, 성기태, 진태형, 전오현, 권사취임에 진재경, 박운주씨
새로 임직을 맡은 장로들과 권사들

나성균 담임목사



원로장로 추대받은 전기현 원로장로




주일인 8월 28일 노스 캐롤라이나 샬롯에 위치한 샬롯한인장로교회(나성균 목사)는 창립 40주년 감사예배와 함께 임직식, 나성균 담임목사의 성역 40년을 축하하는 예배를 드렸다.
1부 예배와 2부 임직식, 3부 담임 목사 성역 40주년 감사예배로 진행된 순서에서 말씀을 전한 홍종수 목사(훼잇빌새생명장로교회)는 시편:37:3-6절의 말씀으로 '하나님께 맡기는 자의 삶'이란 제목으로 설교했다. 
홍 목사는 "성경에서 숫자 40은 고난의 기간이 끝나고 새로운 시작을 맞이할 때 많이 쓰였다. 샬롯한인장로교회도 새로운 시점에서 새로운 출발을 맞이하는 것 같다. 샬롯장로교회는 이 지역의 장자교회요, 의미있는 교회로서 자리를 지켜왔다. 하나님께 맡기는 교회란 하나님께 의뢰하는 교회이다. 40년을 맞이한 샬롯장로교회가 때로는 고난과 역경이 있을지라도 맡겨진 일을 성실하게 이루시는 교회가 되시길 바란다."고 말씀을 전했다. 
임직식은 4명의 장로장립자들과 교회 성도들의 서약, 안수례에 이어 나성균 담임목사가 이들이 샬롯장로교회의 임직자로 세워진 것을 선포했다. 이날 안수 받은 이들은 장로장립에 전승현, 성기태, 진태형, 전오현, 권사취임에 진재경, 박운주씨이다. 또한 이날 원로장로 추대에 전기현, 전태현 장로가, 정기수, 조동식 장로는 장로직에서 은퇴했다.  
임직자들을 위한 권면에는 전기현 장로(샬롯장로교회)가 "장로로서 섬김의 좋은 본이 되고, 장로다운 마음가짐을 가지라. 또한 기도생활을 철저히 할 것"들을 당부했으며, 김성훈 목사(아가페교회)는 "앞선 장로님들과 권사님들을 잘 따라가라. 교우들도 새롭게 세워진 임직자들을 위해 기도할 책임이 있다."고 권면했다. 
축사를 전한 샬롯한인장로교회의 3대 담임을 지낸 이희윤 목사는 "하나님 앞에 자격을 논하면 이 땅에 직분을 받을 사람이 아무도 없다. 직분자가 세워지게 된 것은 하나님께서 목적이 있기 때문이다. 물질과 건강, 시간도 드려서 교회를 섬기시라. 열심히 일해도 칭찬 못받을 때가 있다. 그럴때는 그저 십자가만 바라보라. 그러면 예수님 닮아가고, 그분처럼 거룩에 이를 것"이라고 당부했으며, 정지호 목사(드림교회)도 "오늘 세워지신 장로님들, 권사님들 지금 가진 마음을 끝까지 잘 유지하셔서 교회를 돕는 일꾼이 되라"고 축사했다. 
3부 순서로 나성균 목사의 성역 40주년을 축하하는 순서에서는 PCUSA 의 알라스카 선교사로 은퇴한 이열 목사가 권면의 말씀을, 본지 발행인 이윤태 장로와 박형우 목사(소망교회), 한일철 목사(그린스보로 한인교회)가 축사를 전했다.         
이날 순서에서는 오석득 목사(산돌교회)의 기도, 호산나 성가대의 찬양, 임직식 순서에서 오페라 가수인 젤라 핑커톤의 축가, 전 유니버시티 합창단의 축가가 있은 후 송성섭 목사(남부한인장로교회)의 축도로 모든 순서를 마쳤다.   

한상금 기자


  0
3590
12982 글로벌선진학교 미국분교, 6개국 모의 정상회담 2017-09-19
12981 한반도내에 전쟁 다시는 안된다. 2017-09-19
12980 '조수아 사랑 나눔 찬양 콘서트' 기자 간담회 2017-09-19
12979 아틀란타 로고스한인교회 창립 및 입당 감사예배 2017-09-19
12978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 제67회 총회 천안 고신대 신대원에서 개최 2017-09-18
12977 강신혁 목사 소천 2017-09-18
12976 개신교 신학자·교회 지도자, ‘개혁하는 공교회의 신앙고백’발표 2017-09-14
12975 틸러슨 미국무장관 “중·러도 북미사일 참지말고 직접 행동하라” 2017-09-14
12974 목회자의 배우자들, “삶에 만족하지만 외로워” 2017-09-14
12973 크리스찬타임스, 버밍햄 한인장로교회에서 문서선교 동역 요청 2017-09-14
12972 해외한인장로회총회 제 20회 필라 노회 개최 2017-09-14
12971 9월 20일,복음화대회 개최 2017-09-14
12970 디딤돌 선교회 후원 음악회 2017-09-13
12969 미주 한인이민 115주년 제3차 아메리카한인연합재단 전국대회 및 포럼 2017-09-13
12968 칙필레, 홍수에 갇힌 노부부 구출 2017-09-13
12967 뉴욕교협, 천지창조박물관·노아의방주 견학 2017-09-13
12966 애틀랜타레이디스앙상블, 9월 17일 창단연주회 2017-09-13
12965 복음의전함, 복음광고 새 옷을 입다 2017-09-13
12964 <극동방송 기사제휴> 한국교계 단신 2017-09-13
12963 해외한인장로회(KPCA) 35회 동남노회 정기노회 개최 2017-09-12
12962 두란노 아버지 학교 개최 2017-09-12
12961 시니어 합창단 정기 연주회, 성황리에 마쳐 2017-09-11
12960 미 기독교인 중 백인의 비율이 급격히 감소하고 있다 2017-09-07
12959 복음주의 지도자들, 드림 법안 유지 촉구 2017-09-07
12958 동성애·동성혼 개헌 반대 확산… 광주서도 2만여 명 집회 2017-09-07
12957 美 2030세대 57%“대학졸업장, 학비만큼 가치 없다” 2017-09-07
12956 캄보디아 국제 신학교(ITCS)주최 제12차 여성지도자교육세미나 2017-09-07
12955 두란노 아버지 학교 조지아 18기 준비 모임 2017-09-07
12954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크리스천 아트 피스트 개최 2017-09-07
12953 라그렌지 한인장로교회, 미국 장로교(PCUSA) 탈퇴 2017-09-06
12952 예수사랑선교교회, 신성우 목사 초청 말씀집회 2017-09-06
12951 창립 14주년 참소망교회 감사예배와 장로임직식 2017-09-06
12950 김진표 장로 국회조찬기도회 회장 취임 감사예배 2017-09-06
12949 애틀란타 한인원로목사회 9월 월례회 2017-09-06
12948 연동교회서 한목협회장 이취임식 가져 2017-09-06
12345678910,,,371

<인터넷크리스찬타임스 후원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