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즐겨찾기추가

통합검색  

   

선교 전체보기
Home > 선교 > 선교 전체보기
   
정은실 목사 - 볼리비아로 불러주신 나의 하나님 57

 

볼리비아에서 처음으로 정식 음악교육을 실시하다

볼리비아인들은 음악을 좋아하나 악보는 전혀 모른다. 
3)신학대학교: 정규학교로 인가를 받았다. 신학교 안에 중· 고등학교 검정고시 반을 개설하고, 3년제 초급 신학대학을 설립하고 M.Div 신학 대학원을 설립하였다. 

4)의료선교: 병원선교는 연간 123,000명을 진료하였고 

5)무료진료: 대학에서는 매주 토요일에는 6,400명을 무료 진료를 하여 연간 약 130,000명이 진료를 받았다. 

6)농업선교: 한국의 남북한 5배나 되는 땅을 가진 볼리바아는 세계에서 가장 가난한 나라이다. 아편이 널리 퍼져있고 카톨릭 교리에 의해 유산을 하지 못하게 되어 어린이가 많으며 온전한 가정이 겨우 5%밖에 않된다. 모계사회이다. 그리고 이들은 일하기를 싫어한다. 외국선교사들에게 도움을 받는 것이 익숙해져 있다. 그래서 우리는 농업대학을 열고 농업지도자들을 양성하여 사회를 개화시키고 있다. 
 ① 153핵타르(약 450,000평) 땅을 개간하여 옥수수, 콩을 재배 생산하여 자급 양돈 농장을 실시한다.
 ② 돼지 사료 제작을 위해 모든 것을 기계화하며 현재는 적지만 앞으로는 대형 양돈장을 만들 계획이다.
 ③ 730핵타르(약 210,000평) 땅을 사서 육소 1,000마리를 길러서 살찌게 하여 판매 한다.
 ④ 200핵타르(약 60,000평) 땅에 젓소를 길러서 대형 치즈공장을 만든다.
 ⑤ 자립선교를 목적으로 30,000수의 닭을 수용할 양계장을 만들고 운영한다. 현지인들에게 운영하는 방법을 가르치고 이익금은 선교운영자금으로 사용하려고 한다 

7) 대학 선교: 현재 12개 단과 대학이 있다. 
 ① 의과, 치과, 약과, 물리치료학과, 농과, 관광학과, 신과, 회계학과, 상과, 행정학과, 초급대학 신학과,기공과.
 ② 총 2,500명의 재학생, 교수 200명과 직원 100명으로 총 300명의 교직원이 있다.
 ③ 남미의 평가대회에서 최고 점수를 받았다.

8) 음악선교: 볼리비아는 음악은 좋아하나 악보는 전혀 모른다. 과거의 노래 가락은 있으나 악보가 없다. 기타, 북, 통소, 차랑고(아주 작은 기타 모양의 악기) 이런 종류가 악기이며, 음악을 하면 최고의 신사로 인정된다. 노래와 악기를 잘하면 생일 잔치나 결혼 잔치에 가서 철야를 하면서 노래를 하고 돈을 많이 받게 된다. 우리 가족은 장남은 학원에서 피아노를 배웠고 차남과 막내도 기초는 알고 있다. 그중 막내는 음악 선교단을 조직하여 교회나 공연장소나 야외예배 때 250여회 이상 노래를 불러 원주민보다 나은 음악단을 운영한다. 그러나 현대식 음악과 원주민 음악의 중간 정도되는 음악단이다. 너무 인기가 많다. 나는 음악을 전공한 음악 선교사가 며느리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가지고 있었는데 둘째 며느리가 음대 출신이다. 음악대학에서 강의하고 찬양대원을 조직하여 2000명이 출석하는 예배시간에 성대하게 찬양을 인도하며 대대적인 공연을 하여 대통령도 같이 사진을 찍기도 하였다. 이제는 볼리비아에도 정식으로 음악 선교가 대학과 교회와 사회에 진행된다. 정식으로 음악 교육하는 것은 볼리비아에서 처음 있는 일이다. 선교사의 일은 참으로 중요하다. 교회와 선교에는 음악은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신학교와 초·중·고등학교와 장로교 신학교와 교회 지도자들에게 음악을 강의 할 수 있게 되었다. 대학교 합동예배에는 찬양대도 조직하고 악단도 조직하였다.

9) 특수선교
 ① 형무소 선교를 5년간 하다가 다른 선교사에게 위임하였다. 
 ② 고아원 선교건물은 여러가지 경제문제로 철수했다. 
 ③ 농아선교는 최 장로님이 교회를 짓고 정식으로 농아 선교를 시작하였다. <계속>



정은실 목사
볼리비아 선교사


2017-04-27 03:44 크리스찬타임스
  0
3590
2079 박창환 목사 | 하나님의 넘치는 축복 속에 걸어온 나의 삶 9 2017-10-12
2078 계속되는 농부네 (남)수단 천사들의 사랑이야기 2017-10-11
2077 김종필 선교사 | 아라비아 반도에 부는 새로운 부흥의 바람 2 2017-10-05
2076 하나님 인도하시는 과테말라 장학금 사역 (정인수목사 기념) 2017-10-05
2075 박창환 목사 | 하나님의 넘치는 축복 속에 걸어온 나의 삶 8 2017-10-05
2074 아이티 선교 | 한가위에 드리는 선교지 소식 2017-10-02
2073 김종필 선교사 | 아라비아 반도에 부는 새로운 부흥의 바람 1 2017-09-28
2072 일본 선교 이야기 2017-09-28
2071 박창환 목사 | 하나님의 넘치는 축복 속에 걸어온 나의 삶 7 2017-09-28
2070 Music from Above 음악선교단 PERU 공연 동행 취재 3 2017-09-21
2069 박창환 목사 | 하나님의 넘치는 축복 속에 걸어온 나의 삶 6 2017-09-21
2068 Music from Above 음악선교단 PERU 공연 동행 취재 2 2017-09-14
2067 Music from Above 음악선교단 PERU 공연 동행 취재 1 2017-09-07
2066 박창환 목사 | 하나님의 넘치는 축복 속에 걸어온 나의 삶 5 2017-09-07
2065 K 국에서 온 편지 | 사랑은 또 사랑을 품고 2017-08-31
2064 박창환 목사 | 하나님의 넘치는 축복 속에 걸어온 나의 삶 4 2017-08-31
2063 미얀마 선교 - 장문익 2017-08-24
2062 물고기 세마리(이선생) 2017-08-24
2061 스리랑카 선교 | 에드리싱게 목사 2017-08-24
2060 박창환 목사 | 하나님의 넘치는 축복 속에 걸어온 나의 삶 3 2017-08-24
2059 K국에서 온 편지 | 마태 무덤을 다녀와서 2017-08-17
2058 북한선교 | 꽃제비 종철이 2017-08-17
2057 박창환 목사 | 하나님의 넘치는 축복 속에 걸어온 나의 삶 2 2017-08-17
2056 박창환 목사 | 하나님의 넘치는 축복 속에 걸어온 나의 삶 1 2017-08-10
2055 K국에서 온 소식 | 그늘에서 살아 보셨나요 2017-08-10
2054 일본 선교 이야기 2017-08-08
2053 한 여름에 드리는 멕시코 선교 편지 2017-08-06
2052 카자흐스탄에서 본국송환 위기 맞았던 우즈베키스탄 목사 이야기(4) 2017-08-03
2051 정은실 목사 - 볼리비아로 불러주신 나의 하나님 71 2017-08-03
2050 카자흐스탄에서 본국송환 위기 맞았던 우즈베키스탄 목사 이야기(3) 2017-07-27
2049 정은실 목사 - 볼리비아로 불러주신 나의 하나님 70 2017-07-27
2048 수리남선교소식 2017-07-24
2047 싸우지 않고 이기는 대북문제 해법 대북풍선운동 2017-07-20
12345678910,,,66

<인터넷크리스찬타임스 후원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