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즐겨찾기추가

통합검색  

   
칼럼 전체보기
사설
동서에서 부는 바람
목양칼럼
시선사선
사모칼럼
안희환 목사
이응도 목사
조인길 목사
Billy Graham
짧은글 긴여운
광야의 외치는 자
ECHO

칼럼 전체보기
Home > 칼럼 > 칼럼 전체보기
추천: 0  조회: 53     
지 기자 컬럼 | 교회는 성장하면 안되요? 작은 교회가 아름답다굽쇼?

민주화가 만병통치약일까요. 민주화된 교회 많습니다. 그들 보니까 장로님들이 하나님 자리에 앉아 있던데요. 이게 정상인지요. 이런 교회에 조폭 전과자출신 목사가 오니, 그 사납던 장로들도 순한 굴종적 아첨꾼 양이 되어, 완전 목사님 똘마니가 되었습니다. 그 교회는 목사님이 퇴근 전엔 장로님들이 못나갑니다.예배마치고, 목사님이 나가면, 장로들이 도열해 있다가 90度(도) 인사합니다.

1년에 한번, 2년에 한번, 목회자가 갈리던 교회에, 해병대 조폭 출신 목사가 오니, 교회 분위기가 완전 바뀌었습니다. 목회자의 목회권이 안정되니, 교회도 안정되었습니다. 물론, 그 목사님은 예수를 만난 경험이 확실해, 죄와는 완전 결별한 사람입니다. 매우 튼실해 부흥되는 목회를 잘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도 좋은 지도자들을 많이 가졌으나, 우리 국민들은 그 영웅들의 허물만을 봅니다.
“승자는 자기보다 우월한 자를 보면, 그에게서 존경하고 배울 점을 찾고, 敗者(패자)는 그 영웅의 갑옷에 난 구멍을 찾으려 현미경을 들이댄다” 어제 읽은 글이나, 사화정치, 보복정치에 익숙한 우리 조선의 노예 식민지근성의 DNA를 말하는 것 같아 씁쓸했습니다.
전 솔직히 부자를 보면 경례하고 싶습니다. 그들은 존경받아야 합니다. 그들은 우리같은 서민들을 위해 세금을 어마어마하게 내고, 수 십 만의 일자리를 만들어 주고요, 그들은 그러고도 노심초사 수고하고 있습니다. 상위1%가 내는 세금 얼마 인지 아시나요? 전체 세금의 48%를 냅니다. 우리 같은 서민, 하위 48%가 내는 세금 얼마인지 아시나요? 0%입니다. 그런데, 이 서민들은 불만이 가장 많고, 자기 입맛에 맞게,부자 때려잡는 정권만을 좋아합니다. 그것이 자기들 발등 찍는다는 사실 알까요?
부자 미워하면 부자 못됩니다. 제가 작은 개척 교회목사님들 모임에 간 적 있습니다. 그들은 앉으면 조용기 목사 욕합니다. 교회성장주의 비판합니다. 큰 교회의 허물만을 지적합니다. 이들은 큰 교회로 발전하기 어렵습니다. 20년 뒤에 이들을 다시 만났습니다. 포도 1상자 들고 간 그 교회는 여전이 전교인 15명입니다. 그들 왈 “우린 스승을 잘못 만났어!” 늘 “작은 교회가 아름답다” “교회가 성장하면 타락”이라고 신학생 때부터 세뇌되었다고 고백하더군요. 참 자알 하고 있는 짓이지요. 지금 신학교수들(?)의 99%는 저런 병든 교수들입니다. '하루 4시간 이상 부르짖는 기도를 돌파하라'고 가르치는 신학교 교수가 있는지요.신학생들 데리고, 길거리에서 침뱉음 당하며 노방전도하는 교수님 계십니까?
교계를 돌아보면, 어느 교회가 기도 많이해 성령이 역사하셔서 부흥했다고 하면, 어떤 일이 벌어지나요? 자칭 ‘이단 감별사’들이 닥칩니다. 그들에게 뇌물줘 적당히 타협하면 조용히 넘어가나, 이때 이 교인이라고는 토탈 5명 미만인, 영적 시장에선 이미 검증 퇴출된 소위 ‘이단사역자’들에게 돈 안주면, 이단만들기에 들어갑니다. 유명 목사님일수록 소위, noise-marketing이 효과가 좋아서 많이 씹죠. 그래야 자기 이름이 뜨고, 자기가 마치 하나님 된 것 같이 판단하는 자가 되기 때문이죠. 하나님은, 하나님 자리에 앉아 남 허물과 실수하기만을 학수고대 기도하며, 정죄 판단하는 그 이단 만들기 즐기시는 자들, 오래 참으시나 영원히 참지는 않습니다.
롬2:1. 그러므로 남을 판단하는 사람아, 누구를 막론하고 네가 핑계하지 못할 것은 남을 판단하는 것으로 네가 너를 정죄함이니 판단하는 네가 같은 일을 행함이니라 2. 이런 일을 행하는 자에게 하나님의 심판이 진리대로 되는 줄 우리가 아노라 3.이런 일을 행하는 자를 판단하고도 같은 일을 행하는 사람아, 네가 하나님의 심판을 피할 줄로 생각하느냐
4. 혹 네가 하나님의 인자하심이 너를 인도하여 회개하게 하심을 알지 못하여 그의 인자하심과 용납하심과 길이 참으심이 풍성함을 멸시하느냐 5.다만 네 고집과 회개하지 아니한 마음을 따라 진노의 날 곧 하나님의 의로우신 심판이 나타나는 그 날에 임할 진노를 네게 쌓는도다 6. 하나님께서 각 사람에게 그 행한 대로 보응하시되 7. 참고 선을 행하여 영광과 존귀와 썩지 아니함을 구하는 자에게는 영생으로 하시고 8.오직 당을 지어 진리를 따르지 아니하고 불의를 따르는 자에게는 진노와 분노로 하시리라 9. 악을 행하는 각 사람의 영에는 환난과 곤고가 있으리니 먼저는 유대인에게요 그리고 헬라인에게며 10. 선을 행하는 각 사람에게는 영광과 존귀와 평강이 있으리니 먼저는 유대인에게요 그리고 헬라인에게라 11. 이는 하나님께서 외모로 사람을 취하지 아니하심이라

스티브 지 기자





 
3166 김세환 목사 | 생각관리 2018-05-24
3165 허종욱 교수 | “우리를 북한에 보내지 말아주십시오” 2018-05-24
3164 김만우 목사 | 생육하고 번성하라 2018-05-24
3163 전남수 목사 | 기적같은 은혜가 필요한 세상 73 2018-05-24
3162 안희환 목사 | 비행기 타는 시간이 너무 힘들지만 2018-05-24
3161 정성욱 교수의 조직신학 강좌 3 2018-05-24
3160 나은혜 사모 | 자식의 은혜 2018-05-24
3159 Why doesn't God do something about 2018-05-20
3158 김세환 목사 | 대인(大人)과 소인(小人) 2018-05-17
3157 허종욱 교수 | 한인 교수 부부 살해·자살 사건이 주는 교훈 2018-05-17
3156 전남수 목사 | 기적같은 은혜가 필요한 세상 72 2018-05-17
3155 김만우 목사 | 오월의 어린이 꽃노래 2018-05-17
3154 정성욱 교수의 조직신학 강좌 2 2018-05-17
3153 안희환 목사 | 자녀 셋 죽고 남편 죽고 성폭행까지 당했는데도 2018-05-17
3152 이정애 사모 | 하나님을 사랑함이 마음의 장애물을 내어쫓는다 2018-05-17
3151 지 기자 컬럼 | 교회는 성장하면 안되요? 작은 교회가 아름답다굽쇼? 2018-05-15
3150 Are natural disasters sometimes 2018-05-13
3149 김세환 목사 | 허세(虛勢) 2018-05-10
3148 허종욱 교수 | 남북평화협정과 주한미군의 관계 2018-05-10
3147 김만우 목사 | 성결한 기독교가정 위하여 2018-05-10
3146 전남수 목사 | 기적같은 은혜가 필요한 세상 71 2018-05-10
3145 정성욱 교수 특별기고 | 혼돈과 상실의 시대에 복음을 다시 생각한다.. 2018-05-10
3144 안희환 목사 | 수정교회(이성준 목사님) 부흥회 인도 2018-05-10
3143 김동식 장로 | 가정, 아버지의 얼굴이 회복되어야... 2018-05-10
3142 김세환 목사 | 기도가 필요한 때입니다 2018-05-03
12345678910,,,127

<인터넷크리스찬타임스 후원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