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즐겨찾기추가

통합검색  

   
칼럼 전체보기
사설
동서에서 부는 바람
목양칼럼
시선사선
사모칼럼
안희환 목사
이응도 목사
조인길 목사
Billy Graham
짧은글 긴여운
광야의 외치는 자
ECHO

칼럼 전체보기
Home > 칼럼 > 칼럼 전체보기
추천: 0  조회: 78     
You'll probably think something is

You'll probably think something is wrong with me, but I'm already dreading Christmas, although it's still months away. We always spend too much, and we wear ourselves out entertaining. How can we make Christmas less hectic?

There’s nothing wrong with you; I suspect many readers are already dreading Christmas-and for the same reasons you are. It shouldn’t be this way, of course; Christmas should be a time of joy and peace. The Bible says that when the wise men found Jesus, “they were overjoyed”(Matthew 2:10).

What should you do? First, take practical steps to schedule your time wisely, and also to get your spending under control. I know that’s easier said than done, but now is the time to plan ahead and think through what you’ll do (and not do)-not when you get in the midst of the season’s busyness.

Make a budget-and stick to it. Learn to say “no” to things you don’t really need to do. Set aside time to do things you’ll enjoy as a family-a holiday concert, an evening looking at the Christmas lights, a special program at your church.

The most important thing you can do, however, is to recover the true meaning of Christmas. At Christmas we celebrate the birth of Jesus Christ, who came down from Heaven to save us from our sins and bring us back to God. If you have never done so, turn to Jesus Christ and by faith ask Him to come into your life-and He will. Then make Christ the center of your Christmas. Take time every day to read about His birth from the Bible, and to thank God for the gift of His Son. The Bible says, “Thanks be to God for his indescribable gift!” (2 Corinthians 9:15).


아마도 당신은 제게 뭔가 비정상이라고 생각하겠지만, 저는 이미 크리스마스에 대해서 아직 몇 달이 남아 있음에도 벌써부터 두려워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항상 너무 많이 소비하고, 접대하는 일로 피곤합니다. 어떻게 하면 우리가 크리스마스를 덜 바쁘게 만들수 있을까요?

당신은 잘못된 것이 없습니다: 많은 독자들도 이미 크리스마스를 당신과 같은 이유로 두려워하고 있을 것이라 짐작합니다. 물론 그렇게 되지 않아도 됩니다; 크리스마스는 기쁨과 평화의 시간이 되어야 합니다. 성경은 말씀하기를 “박사들이 예수를 찾았을 때 크게 기뻐했다”(마태복음 2:10)고 말씀합니다. 

무엇을 해야 할까요? 첫째로, 당신의 시간을 현명하게 조정할 단계들을 밟으시고, 또한 당신의 소비를 조절하도록 하십시요. 저는 그것이 실행하기 보다 말하기가 쉽다는 것을 압니다만, 당신이 계절의 분주함의 한 가운데에 들어가 있을 때가 아니라 - 지금이 계획할 시간이고 무엇을 할 것이고(무엇을 안할 것인지)를 생각할 때입니다.

예산을 세우고 - 그것을 지키십시요. 당신이 진정으로 필요하지 않은 것에 “노”라고 말하는 것을 배우십시요. 휴일의 콘서트, 크리스마스 라이트를 보는 하루 저녁, 당신 교회에서 있는 특별한 프로그램 등  -  가족으로서 당신이 즐길 것들을 하도록 시간을 정해 두세요. 

그러나, 당신이 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것은, 크리스마스의 진정한 의미를 발견하는 것입니다. 크리스마스에는 우리가 예수 그리스도, 우리를 죄에서 구원하시고 하나님께 회복하시려고 오신 그분의 탄생을 축하하는 것입니다. 만일 당신이 그렇게 하지 않았다면 예수 그리스도께 돌아서서 믿음으로 당신 삶 속에 들어오시도록 그분께 구하십시요 - 그분은 그렇게 하실 것입니다. 그 다음 당신의 크리스마스의 주인공이 그리스도가 되게 만드십시요. 성경에 그분의 탄생에 대해서 매일 읽도록 시간을 내십시요, 그리고 그의 아들의 선물에 대해서 하나님께 감사하는데 시간을 내십시요. 성경은 말씀합니다, “그의 말할 수 없는 은사를 인하여 하나님께 감사하노라”(고린도후서 9:15). 



번역 - 박용돈 목사
예수교회






 
3006 삶을 반추하는 작은 생각들 67 | “똥”을“인광석”으로 2017-12-14
3005 허종욱 교수 | 캄보디아 시니어 단기선교를 다녀와서 2017-12-14
3004 전남수 목사 | 기적같은 은혜가 필요한 세상 51 2017-12-14
3003 김만우 목사 | 성탄의 의의 2017-12-14
3002 안희환 목사 | 가나에 세워진 엄청난 학교 미션 인터내셔널 스쿨 2017-12-14
3001 삶을 반추하는 작은 생각들 66 | 진리는 삶속에 있습니다. 2017-12-07
3000 허종욱 교수 | 판문점을 회고하며 2017-12-07
2999 전남수 목사 | 기적같은 은혜가 필요한 세상 50 2017-12-07
2998 김만우 목사 | 큰 기쁨의 좋은 소식 2017-12-07
2997 안희환 목사 | “5백 명 이하면 강사로 가지 않습니다” 2017-12-07
2996 나은혜 사모 - 하늘의 영광과 땅의 평화 2017-12-07
2995 You'll probably think something is 2017-12-03
2994 삶을 반추하는 작은 생각들 65 | 나의 눈이 항상 옳은 것은 아니다 2017-11-30
2993 전남수 목사 | 기적같은 은혜가 필요한 세상 49 2017-11-30
2992 김만우 목사 | 페루 여성신앙운동 2017-11-30
2991 안희환 목사 | 이빨은 죄다 금이 가 있고, 허리 디스크에 갑상선 혹에.. 2017-11-30
2990 이정애 사모 - 감사는 하나님을 다시 경험케 하는 능력이 있다 2017-11-30
2989 I'll be released from prison in a few months 2017-11-26
2988 삶을 반추하는 작은 생각들 64 | 황당한 이야기 2017-11-22
2987 허종욱 교수 | 트럼프 대통령의 국회연설이 한국 국민에게 주는 의미.. 2017-11-22
2986 전남수 목사 | 기적같은 은혜가 필요한 세상 48 2017-11-22
2985 김만우 목사 | 추수감사절과 가정 2017-11-22
2984 안희환 목사 | 더럽다고 놀림 받는 아이를 칭찬해준 것뿐인데 2017-11-22
2983 My parents fought all the time before ~ 2017-11-19
2982 삶을 반추하는 작은 생각들 63 | 걸레예찬 2017-11-16
12345678910,,,121

<인터넷크리스찬타임스 후원교회>